당신의 기억이 묻은
내 여린 가슴에 머물
따뜻하고, 은은한 경치를
나는 당신에게
이 낮은 바람에 실어 봅니다.

글/사진 노승환